박명재 의원, 포항시의정회 지방자치학교 특강
박명재 의원, 포항시의정회 지방자치학교 특강
  • 배달형 기자
  • 승인 2019.11.10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공하는 사람, 성공하는 조직을 위한 DNA”
(사진=박명재 의원실)
(사진=박명재 의원실)

자유한국당 박명재(포항남·울릉) 의원은 지난 7일 오후 포항시의정회 지방자치학교에서 ‘성공하는 사람, 성공하는 조직을 위한 DNA’라는 주제로 특강을 실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특강에서 그는 “성공하는 리더십을 위해서는 △기회와 가능성의 포착 △감사의 습관 △리더의 열정 △자기 일(직업)에 대한 진정한 프로정신 △끊임없는 도전과 배움의 DNA가 있어야한다”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포항의 어제와 오늘, 내일’에 대한 주제에서 “21세기 미래 포항의 먹거리 일거리 창출을 위해서는 신 성장동력 확보를 통한 대체산업 육성이 시급하다”고 전제한 뒤 “이를 위해서는 △국가산업단지 포항블루밸리 첨단부품소재단지 조기 조성 △영일만항 및 배후단지 국제물류 중심도시 조기 조성 △포스코를 중심으로 한 철강산업의 첨단화·고도화를 추진해 국제경쟁력을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 잇는 10년의 지난 정부는 서해안고속도로와 평택항 건설 여수엑스포 개최 등 치밀하고 종합적인 L자형 국토종합계획으로 화려한 서해안시대를 열었다”며 “이제 포항을 비롯한 경북은 서해안시대에 대응해 J자형 국토개발전략으로 ‘신동해안시대’와 ‘동북아경제권’을 구축 △동북아 물류중심 △동해안 관광 벨트 △동해안 에너지 클러스터 △동해안 과학기술 벨트 △남북시베리아 대륙간 물류‧교통 중심 등을 통한 ‘환동해권 글로벌 중심’으로 도약해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포항발전을 위한 의정활동을 설명하며 “20대 국회에서 285억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하는 등 2013년 10월 국회에 첫 입성한 이후 지금까지 전국 지역구 국회의원 중 최상위 수준인 387억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했고 입법 활동으로는 대구‧경북 의원 중 가장 많은 111개 법안을 대표발의(월평균 2.6건)해 현재 18개 법안이 본회의에 통과된 상태”라며 “앞으로도 더욱 활발한 의정활동을 통해 이 시기에 지역발전에 꼭 필요한 사업을 유치하고 그에 필요한 예산을 확보하고 민생살리기를 위한 더 많은 법안발의와 정책제안은 물론 대표 발의한 지역발전 및 민생법안 통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포항/배달형 기자

bdh252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