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버프툰 인기작 '럼블 온 더 캠퍼스' 중국시장 진출
엔씨 버프툰 인기작 '럼블 온 더 캠퍼스' 중국시장 진출
  • 장민제 기자
  • 승인 2019.10.12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텐센트 동만과 계약 맺고 이달 4일부터 연재 시작
(이미지=버프툰)

엔씨소프트 웹툰 플랫폼 ‘버프툰(BUFFTOON)’의 인기작 ‘럼블 온 더 캠퍼스’가 중국 웹툰 시장에 진출했다.

버프툰은 중국 대표 웹툰 플랫폼 ‘텐센트 동만’과 콘텐츠 계약을 맺고, 이달 4일부터 '럼블 온 더 캠퍼스(현지 서비스명: 最強一击/최강일격)’의 중국 연재를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럼블 온 더 캠퍼스’는 2016년부터 지난 9월까지 연재된 버프툰 독점작으로, 버프툰이 발굴한 신예 작가 '배야'의 데뷔작이다. 화려한 액션을 기반으로 대학 캠퍼스에서 펼쳐지는 성장 드라마로, 모든 문파를 통합해 세워진 ‘무한대학교’에서 학생들이 힘의 왕도와 진정한 승리를 찾아 나서는 이야기다.

버프툰 관계자는 ‘럼블온 더 캠퍼스’ 작가와 매니지먼트 계약에 따라 작가를 대신해 텐센트 동만과 작품 연재 계약을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엔씨 버프툰은 우수한 한국 웹툰 작품을 전세계 독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중국, 일본, 인도네시아, 베트남, 태국 등 해외 웹툰 플랫폼과 유통을 비롯해 공동 제작 분야의 파트너십을 지속 확대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부터는 보다 많은 버프툰 작품들을 해외에 서비스할 계획이다.

강성규 엔씨 인프라사업실장은 “이번 버프툰 웹툰의 텐센트 동만 독점 연재는 버프툰과 신예 작가가 함께 만들어 낸 의미있는 성과”라며 “국내 웹툰 시장을 넘어 인기가 검증된 한국 작품이 해외에서도 활약할 수 있도록 플랫폼 역할로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