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증권, 글로벌 자산배분 해외주식 세미나 열어
키움증권, 글로벌 자산배분 해외주식 세미나 열어
  • 이고운 기자
  • 승인 2019.10.1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키움증권)
(사진=키움증권)

키움증권은 11일 글로벌 자산 배분에 도움이 될 해외주식 세미나를 10월 22일과 29일에 개최한다고 밝혔다.

22일 세미나는 ‘바벨전략을 통한 미국과 중국 투자전략’ 을 주제로 키움파이낸스 빌딩 2층에서 17시 30분부터 1시간 30분간 진행된다. 강연자로는 키움증권에서 글로벌주식과 ETF를 담당하고 있는 김진영 연구원, 중국주식을 담당하고 있는 홍록기 연구원이 나선다. 

29일에는 ‘미국주식 투자 101 아카데미 세미나’를 여의도에 위치한 한국경제TV 아카데미 제 1강의장에서 17시 30분부터 2시간 동안 진행한다. 이항영 열린 사이버 대학교 교수와 장우석 US STOCK 본부장이 미국 주식 거래 시 좋은 종목 선별법 등의 내용으로 강의를 이끌 예정이다. 

키움증권 글로벌영업팀 관계자는 "해외주식 성공투자를 위해 다양한 세미나를 준비하였다"며, "모든 세미나는 키움증권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가 가능하다"고 전했다. 

추가 문의사항은 키움증권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키움금융센터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한편, 키움증권은 해외주식 세미나 참석 고객 대상으로 국가 상관없이 8 영업일 이내 해외주식 거래 시 스타벅스 기프티콘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외에도 미국주식 신규고객이 이벤트 신청 시 계좌에 40달러가 입금되는 ‘미국주식 첫 거래 이벤트’ 와 비대면 계좌 보유 고객 대상의 해외주식 수수료 0.1%, 환율우대 80%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또한 올해 세 번째로 진행하는 해외주식 실전투자대회가 10월 21일 시작하며 해외주식과 해외 ETF 리그로 분리되어 진행한다.

lgw@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