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ND, 국내 기업 콜롬비아 투자개발 사업 진출 지원
KIND, 국내 기업 콜롬비아 투자개발 사업 진출 지원
  • 이소현 기자
  • 승인 2019.10.10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공공기관과 건설 계획·정책 공유 MOU
지난 8일(현지 시각) 콜롬비아에서 열린 '투자개발형사업 진출 네트워크 구축사업 협약식'에 참석한 Flavia Santoro Trujillo 프로콜롬비아 프레지던트(왼쪽)와 허경구 KIND 사장이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IND)
지난 8일(현지 시각) 콜롬비아에서 열린 '투자개발형사업 진출 네트워크 구축사업 협약식'에 참석한 Flavia Santoro Trujillo 프로콜롬비아 프레지던트(왼쪽)와 허경구 KIND 사장이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IND)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이하 KIND)가 지난 8일(현지 시각) 콜롬비아에서 투자개발형사업 진출 네트워크 구축사업으로 공공기관인 프로콜롬비아와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콜롬비아 통상산업부장관을 비롯해 주한 콜롬비아 대사, 콜롬비아 농수산부 차관, KIND 관계자 및 국내 기업인 40여명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양해각서 교환 후 콜롬비아에서 한국 기업이 투자개발형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인프라 건설 계획과 주요 정책 등을 공유하고 투자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 공동개최 및 사업개발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허경구 KIND 사장은 "금번 양해각서 교환을 통해 투자개발형 인프라 사업이 대폭 성장하고 있는 콜롬비아에서 우리 기업들이 큰 성과를 이뤄 낼 수 있도록 사업 발굴 및 개발을 위한 교두보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이소현 기자

sohyu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