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트럼프, 靑서 친교만찬… 30일 DMZ 방문할 듯
文대통령-트럼프, 靑서 친교만찬… 30일 DMZ 방문할 듯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9.06.29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럼프 한국도착 늦어지면서 전체일정 지연
靑 녹지원 산책 후 상춘재 앞 '화기애애' 환담
사전환담에 '골프' 박세리· 아이돌 엑소 등 참석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오후 청와대 녹지원을 걸으며 만찬장인 상춘재로 향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오후 청와대 녹지원을 걸으며 만찬장인 상춘재로 향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청와대에서 1시간가량 친교만찬을 했다. 

이날 일본 오사카에서 열린 주요20개국(G20) 정상회의를 마치고 한국을 방문한 트럼프 대통령은 도착하자마자 청와대에 방문해 문 대통령 내외와 친교만찬을 가졌다. 

당초 오후 7시40분부터 오후 9시까지 1시간20분간 진행될 예정이었던 친교만찬은 트럼프 대통령의 한국 도착 시간이 늦어지고 만찬 시작 전 환담 시간이 길어지면서 지연됐다. 

예정된 시각보다 25분가량 늦은 8시5분경 청와대에 들어선 트럼프 대통령은 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와 녹지원 산책 후 오후 8시20분까지 상춘재 앞에서 사전환담을 나눴다.

이날 사전환담은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이뤄졌다. 

사전 환담에는 2020 도쿄올림픽 여자골프 대표팀 박세리 감독과 아이돌그룹 엑소가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2년 전 국빈방한 당시 국회 연설에서 그해 LPGA US오픈에서 우승한 박성현을 언급했을 정도로 골프광으로 알려져 있다.

이를 의식한 듯 문 대통령은 박세리 감독을 트럼프 대통령에게 소개하면서 "박성현 선수를 비롯해서 LPGA(미국여자프로골프)에서 활약하는 여성 골퍼가 박세리 선수의 성공을 보고 그 꿈을 따라서 간 박세리 키즈들"이라고 말했다. 

또한 엑소의 경우, 트럼프 대통령의 장녀인 이방카 백악관 보좌관의 딸이 엑소의 팬인 것으로 유명하다.

엑소 멤버들이 자신들의 사인이 담긴 CD를 선물하자 이를 받은 트럼프 대통령과 이방카 보좌관은 웃음과 함께 감사의 뜻을 표하기도 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오후 청와대 상춘재에서 만찬을 함께하기에 앞서 열린 칵테일 리셉션에서 얘기를 나누고 있다. 오른쪽부터 트럼프 미 대통령, 김정숙 여사, 트럼프 대통령 장녀 이방카 백악관 보좌관, 남편 재러드 쿠슈너 선임보좌관, 문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오후 청와대 상춘재에서 만찬을 함께하기에 앞서 열린 칵테일 리셉션에서 얘기를 나누고 있다. 오른쪽부터 트럼프 미 대통령, 김정숙 여사, 트럼프 대통령 장녀 이방카 백악관 보좌관, 남편 재러드 쿠슈너 선임보좌관, 문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이어 오후 8시20분경부터 만찬이 시작됐고, 9시20분 종료됐다. 

환영만찬에는 우리측에서는 문 대통령 내외와 강경화 외교부 장관, 노영민 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상조 정책실장, 조윤제 주미대사,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등이 참석했다.    

미국측에서는 트럼프 대통령과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 재러드 쿠슈너 백악관 선임고문,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보좌관, 매슈 포틴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아시아 담당 선임보좌관 등이 참석했다. 

이날 일정을 마친 트럼프 대통령 일행은 숙소에서 하루를 묵은 뒤 다음날인 30일 경제인과의 만남과 비무장지대(DMZ) 방문 등의 일정을 소화할 것으로 보인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