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인천성모병원, 오페라마 공연 개최
인천성모병원, 오페라마 공연 개최
  • 박주용 기자
  • 승인 2019.06.25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원 64주년 기념 교직원 대상…시네마콘서트도
(사진=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사진=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은 최근 교직원을 대상으로 오페라마 공연, 시네마콘서트 등 다채로운 문화 행사를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교직원 대상 문화행사는 그동안 병원의 어제와 오늘을 함께 한 교직원들의 노고를 위로하고 업무로 인한 스트레스 해소와 행복한 직장 만들기 문화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먼저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은 개원 64주년을 기념해 전체 교직원을 대상으로 ‘소중한 우리에게 오페라마를~!’이란 주제로 공연을 진행했다. 

오페라마(Operama)는 고전 예술인 ‘오페라’와 현대 문화인 ‘드라마’가 결합된 새로운 예술문화장르다. 

이날 공연에서는 바리톤 정경 국민대 교수가 베토벤, 슈베르트 등 유명 클래식 작곡가의 숨겨진 일화와 업적 등을 알기 쉬운 설명과 함께 곁들이며 클래식 공연을 진행했다. 

이날 정경 교수는 △팔보(R.Falvo)의 ‘그대에게 내 말 전해 주오(Dicitencello vuie)’ △베토벤(L.v.Beethoven)의 ‘합창(Symphony No.9)’ △슈베르트(F.Schubert)의 ‘마왕(Der Erlkönig)’ △바다를 담은 소녀 등의 공연으로 교직원들의 열광적인 호응을 이끌었다. 

이어 관리자의 리더십 함양과 올해 인천성모병원 경영방침 중 하나인 ‘인재경영’의 일환으로 시네마콘서트를 진행했다. 

시네마콘서트는 첼리스트 성승한 씨가 강사로 나서 ‘리더십’이라는 주제에 맞는 영화 속 장면을 첼로 연주와 함께 선보이는 ‘공연강의’ 형식으로 진행됐다. 

성승한 첼리스트는 영화 △죠스(Jaws) △미션 임파서블(Mission: Impossible) △이티(E.T.) △탱고 레슨(Tango Lesson) △마이 페어 레이디(My Fair Lady) △술과 장미의 나날(Days of Wine and Roses) 등 배경 음악을 직접 연주하며 역대 흥행에 성공한 영화감독과 주인공들의 특별한 리더십을 재밌게 설명했다. 

한편 인천성모병원은 최근 교직원 업무용 무선네트워크를 구축해 모바일 전자의무기록(EMR), 의료장비, 인터넷 등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한 데 이어 내원객 및 입원 환자 등으로 이용범위를 확대했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행정부원장 고동현 신부는 “인천성모병원 교직원 모두가 힘을 모아 뇌병원 오픈, 전산시스템(nU) 도입, 3주기 의료기관 인증평가 등을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다”며 “이번 공연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 하는 등 재충전하는 시간이 됐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인천/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