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고양시의회 민주당 독재적 의회 운영 규탄”
“고양시의회 민주당 독재적 의회 운영 규탄”
  • 임창무 기자
  • 승인 2019.06.19 16: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성명서 발표...“모든 의사일정 거부한다”
고양시의회 한국당 본회의 피켓 모습. (사진=고양시의회)
고양시의회 한국당 본회의 피켓 모습. (사진=고양시의회)

경기 고양시의회 정의당 소속 의원들은 19일 더불어 민주당의 시정질문 무산 표결에 대해 A4 한 장 분량의 성명서를 발표하고 “더불어 민주당의 독재적 의회 운영을 규탄하고, 모든 의사 일정을 거부한다”고 밝혔다.

정의당은 이번 성명서를 통해 “ 더불어 민주당 의원들은 의원으로서의 본분을 망각한 채 자신들의 당적인 유불리에 따라 시정 질문을 하고자 하는 야당 의원의 입을 막았다. 민주주의의 전당이 돼야 할 고양시의회를 시장이 민감한 현안에 대해 답변을 피해갈 수 있도록 길을 열어주는 ‘시장을 위한 방탄 의회’로 전락시켰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번 시정 질문은 고양시의 미래를 결정하는 중차대한 사안인 창릉3기 신도시에 대해 시장의 입장을 들을 수 있는 자리로, 모든 고양 시민들의 눈과 귀가 집중된 의사일정이었다”고 밝히고. “그런데 한국당의 적법한 피켓(사진)을 이유로 더불어 민주당이 본회의를 보이콧하고 급기야 의원들이 시민들로부터 부여받은 신성한 권리인 시정 질문의 기회 조차 막아선 것은 결코 용납할 수 없는 처사“라고 강조했다.

이에 “고양시의회 의장과 운영위원장, 더불어 민주당 대표는 시민들 앞에 책임을 통감하며 정중히 사과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ic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fgolkfglfd 2019-06-20 09:14:54
https://forms.gle/3M5sPyjh66ZvyJev9
3기 신도시 반대 주민소환 모집 고양시민이라면 작성하여 권리찾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