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옥향 판소리체험관장, 판소리 재능기부로 인재 발굴
정옥향 판소리체험관장, 판소리 재능기부로 인재 발굴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9.06.13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명창 유성준·이선유 동편제선양회 내년 9월까지 악양초 매월 2회 재능기부
정옥향 판소리체험관장이 악양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을 재능기부를 펼치고 있다. (사진=하동군판소리체험관)
정옥향 판소리체험관장이 악양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을 재능기부를 펼치고 있다. (사진=하동군판소리체험관)

 

국가 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수궁가 준보유자인 정옥향 하동군판소리체험관 관장이 판소리 인재육성에 발 벗고 나섰다.

(사)명창 유성준·이선유 동편제 선양회(이사장 이연호)는 정옥향 관장이 판소리 후학양성과 새로운 인재 발굴을 위해 악양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재능기부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정옥향 관장은 하동군 악양면 출신의 수궁가·적벽가 명창 유성준(1873∼1944년) 선생의 제자 정광수 명창의 수제자이다.

정옥향 관장은 판소리 인재양성 및 신인 발굴을 위해 지난달 악양초등학교를 찾아 주혜경 교장 등과 간담회를 갖고 지난 4일 첫 수업을 실시했다.

수업은 앞으로 매월 두 차례 실시되며, 첫 시간은 3∼4학년 29명, 둘째 시간은 5∼6학년 41명을 대상으로 관장 임기가 끝나는 내년 9월 말까지 계속된다.

정옥향 관장은 "지난 4일 실시한 첫 수업에서 학생들의 재능을 발굴해 전국대회에 출전 할 수 있는 기회도 만들어보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신아일보] 하동/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