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영주 아이누리 장난감도서관, 어린이 자동차 극장 개소
영주 아이누리 장난감도서관, 어린이 자동차 극장 개소
  • 권영진 기자
  • 승인 2019.05.27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스 자동차 안에서 영화 상영…200여명 '엄마까투리' 관람
(사진=영주시)
(사진=영주시)

경북 영주시 아이누리 장난감도서관이 어린이 박스자동차 전용 극장을 선보여 화제다.

27일 시에 따르면 '어린이 박스자동차 극장'은 직접 오리고 꾸며 붙인 나만의 박스 자동차 안에서 야외에서 상영하는 영화를 감상하는 방식이다.

간단한 먹거리와 돗자리를 준비해 푸른 잔디밭에서 맘껏 뛰고 놀이를 하며 특별한 박스자동차 안에서 재미난 영화도 보는 소확행 가족프로그램이다.

이번 행사는 지난 25일 옛도립도서관 잔디밭에서 아이누리 장난감도서관 회원 가정을 대상으로 사전 신청을 받은 60가정 200여명이 참여했다.

아이와 부모가 각자 준비한 종이박스를 예쁘고 멋지게 꾸며 자동차로 만들어 아이가 그 박스자동차를 타고 동화작가 권정생 선생의 '엄마까투리'를 관람했다.

장난감도서관 관계자는 "처음 시행하는 프로그램으로 여건이 허락되면 좀 더 많은 가정을 대상으로 사업을 확대해 보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누리 장난감도서관은 지난 2017년 6월 개관해 영유아들에게 다양한 장난감을 대여할 뿐만 아니라 실내놀이터 운영, 장난감 수리를 하는 삐뽀삐뽀 장난감 병원 운영, 영주지역자활센터와 연계해 회원 및 주민대상으로 장난감 세척소독 서비스, 놀이지도 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신아일보] 영주/권영진 기자

yjGye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