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신라문화원, 부처님 오신날 맞아 봉축등 점등식
경주 신라문화원, 부처님 오신날 맞아 봉축등 점등식
  • 최상대 기자
  • 승인 2019.05.08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주 신라문화원)
(사진=경주 신라문화원)

경북 경주시 신라문화원은 불기 2563년 부처님 오신날을 맞아 지난 7일 서악동삼층석탑 폐사지에서 봉축등 점등식 및 탑돌이를 봉행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점등식에는 주낙영 시장을 비롯해 주요 내빈, 주민 등 200여명이 동참해 주민들의 시낭송, 고고장구, 통기타 등 축하공연에 이어 인사말, 축사, 성천스님, 지철스님 집전으로 삼귀의례, 반야심경, 점등식, 발원문, 탑돌이 순으로 진행했다.

선도산 자락에 위치해 있는 보물65호 서악동삼층석탑은 현재 폐사지에 탑만 홀로 남아있는 상태로 인근에 화랑도를 만들고 삼국통일의 기초를 닦은 진흥왕릉, 무열왕릉과 진지왕릉, 헌안왕릉, 문성왕릉이 있으며 이날 점등부터 오는 19일까지 불을 밝히는 200여개 등과 주위의 꽃이 어우러져 많은 사람들에게 이색 볼거리를 제공한다.

진병길 원장은 “보통 사찰에서 점등식이 열리지만 이번 점등식은 탑만 남은 폐사지에서 열린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면서 “이번 폐사지 점등식을 계기로 향후 전국의 주요 사찰들이 인근 폐사지를 가꾸는 문화재지킴이운동과 부처님오신날 1사 1폐사지 봉축 등 달기 같은 문화재 활용사업도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북 경주시 신라문화원은 불기 2563년 부처님 오신날을 맞아 서악동삼층석탑 폐사지에서 봉축등 점등식 및 탑돌이를 봉행했다.

sd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