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학교폭력·흡연예방 뮤지컬 큰 호응
논산시, 학교폭력·흡연예방 뮤지컬 큰 호응
  • 지재국 기자
  • 승인 2019.04.08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개 중고 1033명 대상 '우린 친구잖아’ 공연 성료

충남 논산시가 청소년들의 건전한 성장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8일 문화예술회관 대강당에서 학교폭력 및 흡연 예방을 위한 뮤지컬 ‘우린 친구잖아, 따로’ 공연을 개최해 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고 밝혔다.

청소년 흡연과 학교폭력 예방 및 교우관계에 대한 올바른 인식 정립을 위해 마련됐으며, 관내 8개 중고등학생 1033명을 대상으로 오전과 오후 총 2회에 걸쳐 진행됐다.

친구들 사이에서 왕재수로 통하는 유진과 유진의 곁에 있어 주려는 학교 왕따 소연을 통해 청소년들의 꿈에 대한 이야기와 흡연, 학교폭력, 왕따 등 여러 가지 고민들을 다채롭고 즐거운 공연으로 풀어냈다.

이론적인 교육이 아닌 뮤지컬이라는 장르로 함께 호흡하는 계기를 마련해  ‘진정한 친구란, 꿈이란 무엇인가’를 고민하고, 극적 체험으로 흡연과 학교폭력문제의 예방 메시지를 전달하며 흥미는 물론 공감대를 이끌어냈다.

시 관계자는 “체험중심의 교육을 통해 청소년 시기의 감성적 고민과 교우관계에서 겪는 어려움들을 슬기롭게 해결하고 예방하는데 도움을 주는 희망찬 한걸음이 됐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논산/지재국 기자

jgji8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