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미혼남녀 맞썸 프로젝트 추진
울진군, 미혼남녀 맞썸 프로젝트 추진
  • 강현덕 기자
  • 승인 2019.03.25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맞춤식 온라인으로 배우자 선택 기회 제공

경북 울진군은 26일부터 관내 직장을 두고 있는 미혼남녀를 대상으로 ‘맞썸(맞선+some)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울진 미혼남녀 맞썸 프로젝트란 미혼남녀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오프라인 행사가 가지고 있는 현실적 문제들을 개선해 보다 합리적이고 체계적인 배우자 선택의 기회를‘맞춤식 온라인’으로 제공한다.

이번 사업은 인터넷 가입신청 후 나에게 맞는 최적의 상대를 커플매니저가 매칭과 만남까지 주선해 줌으로써 커플매칭율을 높이고자 시행되는 전국 최초의 사업이다.

군은 프로젝트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입찰을 통해 국내 대형 결혼정보회사(가연결혼정보)를 위탁사업자로 선정했으며 업체의 기술력과 보안성,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사업을 진행한다.

참여 신청자는 신원인증절차를 기반으로 한 맞춤 성혼 컨설팅, 결혼 정보업체의 온라인 프리매칭 서비스 ‘매치코리아’ 무상 이용, 매번 색다른 콘셉트로 진행되는 분기별 미팅이벤트 등 다양하다.

참여를 희망하는 관내 한 미혼남성은 “처음에는 얼굴을 바로 공개하지 않고 나와 맞는 이상형을 찾을 수 있다는 장점에 신청서를 접수하고자 생각 중인데, 원하는 짝을 찾아주는 전문커플매니저가 있다는 말에 더 신뢰가 간다”고 밝혔다.

김영중 정책기획관은 “바쁜 직장생활과 여러 이유로 인해 인연을 만들지 못한 관내 미혼남녀들이 짝을 이루고 행복한 결혼생활을 설계함으로써 저출생 극복과 지역 정착을 도모해 인구증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결혼 친화적인 분위기 조성 및 결혼을 위한 건실한 대안을 찾아가는 통로를 제공해 결혼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hd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