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 찾아가는 읍면동장 토론회 개최
보령, 찾아가는 읍면동장 토론회 개최
  • 박상진 기자
  • 승인 2019.03.24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극행정 보령특별시’ 선포…시민 협조 당부

충남 보령시는 지난 21일 오후 미산면사무소 회의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각 부서장, 읍면동장, 이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1분기 찾아가는 읍면동장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토론회는 각 부서의 주요시책 보고와 읍면동 주요시책 추진상황 점검, 지역 현안 및 동향 등 자유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기획감사실의 적극행정 보령특별시 추진 홍보 및 참여 동참 △홍보미디어실의 스마트 마을방송 시스템 확대 운영 △자치행정국의 찾아가는 읍면동 순회 인권감수성 교육, 읍면동 자율방재단 구성 및 운영, 라돈 간이측정기 무료대여 안내 △경제도시국의 소상공인 사회보험료 지원, 가뭄대비 농업용수 확보, 봄철 산불방지 대책본부 운영 △해양수산관광국의 바다지킴이 발대식 및 연안대청소 참여 협조 등이 안내됐다.

이후 읍면동 활력화 방안으로 진행됐는데 공통사항으로 가뭄대비 농업용수 확보 대책과 맞춤형 복지서비스, 지방재정 신속집행, 시즌2 미소친절청결운동 등이 보고됐다.

아울러 △웅천읍의 행복출산 선물 박스 운영 △청라면의 토닥토닥 독서아카데미 △남포면의 사랑의 책가방 전달 △미산면의 자장면 봉사 지원 등 지역만의 차별화된 시책 추진사항을 공유했다. 

김 시장은 “해양머드박람회와 국도77호선의 개통 등 지역개발에 대한 시대적 요구에 적극 부응하기 위해 올해 적극행정 보령특별시를 선포하고 행정 각 분야의 적극적인 마인드와 규제개혁으로 행정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 나갈 계획”이라며 “전 공직자는 물론 이?통장들과 시민 여러분께서도 우리 시가 대한민국 제일의 명품행정 도시로 우뚝 서 나갈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보령/박상진 기자

sj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