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문화다양성 조례 제정을 위한 시민 공청회 개최
부천시, 문화다양성 조례 제정을 위한 시민 공청회 개최
  • 오택보 기자
  • 승인 2019.03.24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의회, 부천문화재단, 부천시문화다양성조례제정준비위원회 공동 개최
부천시의회,부천문화재단,부천시문화다양성조례제정준비위원회는 오는 25일 부천시 문화다양성 보호와 증진에 관한 조례‘ 제정을 위한 시민 공청회를 공동 개최한다
부천시의회,부천문화재단,부천시문화다양성조례제정준비위원회는 오는 25일 부천시 문화다양성 보호와 증진에 관한 조례‘ 제정을 위한 시민 공청회를 공동 개최한다. (자료=부천시)

경기 부천시의회, 부천문화재단(이하 재단), 부천시문화다양성조례제정준비위원회(이하 문화다양성조례준비위)는 오는 25일 오후2시 부천시의회 3층 대회의실에서 ’부천시 문화다양성 보호와 증진에 관한 조례‘ 제정을 위한 시민 공청회를 공동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재단은 2012년부터 문화체육관광부의 ’문화다양성 확산을 위한 무지개다리 사업‘에 8년간 연속 선정돼 지역 내 민간 문화예술단체와 문화다양성 인식 확산을 추진해왔다.

올 1월엔 부천시문화다양성조례제정준비위원회( 위원장 구자호)가 구성돼 양정숙, 권유경 시의원(부천시의회 재정문화위원회)도 참여했다.

이번 공청회의 주제 발표는 △국내 상황과 변화하는 문화다양성 정책(문화디자인자리 대표 최혜자) △부천시 문화다양성 조례 과정 및 초안 검토(前아시아문화인권연대 대표 이완)가 진행된다.

이어 문화다양성조례준비위 구자호 위원장이 좌장으로 지역의 민간 전문가와 부천시의원, 시 행정가, 재단 관계자와 함께 패널 토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해 문화도시 조성사업의 예비도시로 선정된 부천은 이번 공청회를 시작으로 문화다양성 증진을 위한 법적·제도적 장치를 마련할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문화다양성조례준비위에 참여했던 양정숙, 권유경 두 의원은 “공청회를 통해 문화다양성 가치 확산과 증진을 위한 법적 제도를 마련하고 올 연말 부천이 문화도시의 법정 지위를 얻는 데 힘을 더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공청회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부천문화재단 문화진흥부로 하면 된다.

[신아일보] 부천/오택보 기자

tboh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