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실·국·직속기관별 ‘소통·협업’ 업무보고
영주시, 실·국·직속기관별 ‘소통·협업’ 업무보고
  • 강정근 기자
  • 승인 2019.01.21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까지…민선7기 공약사업 추진사항 등 토론형식 진행

경북 영주시는 오는 28일까지 실·국·직속기관별 새해 첫 업무보고에 들어간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새로운 행정수요 변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단행한 이번 민선7기 조직개편(4국 3실 1단 24과, 의회, 2직속기관, 4사업소)이후 실.국 등 그룹별로 진행되는 첫 업무보고는 올해 주요업무계획과 민선7기 공약사업 추진사항, 국가투자예산사업 등에 대한 토의 형식으로 진행한다.

장욱현 시장은 이날 경제산업국 업무보고회에서 “국별 부서장들이 한 자리에 모여 시 전체에 어떤 일이 추진되고 있는지 부서간 협조와 협업을 통해 시정 현안사항에 대한 쟁점들을 세부적으로 진단하고 새롭게 설계해 시민생활에 실질적인 변화와 체감도를 높여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업무보고는 민선 7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따라 첨단베어링, 동서횡단철도, 중앙선복선전철, 생활 SOC 사업 등 대내외적 여건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신성장 동력 창출을 위한 신규 사업 발굴과 현안사업 추진에 대한 추진방향과 애로사항을 토론하고 발전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장 시장은 “정책의 전 과정을 분석해 현장에서 구체적인 성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해 나가겠다”면서 “전 공무원은 시민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시정 전반에 걸쳐 한층 긴장감을 갖고 업무에 임해 줄 것”을 밝혔다.

올해 시가 추진하는 분야별 중점 사업은 △일자리·경제 분야에 첨단베어링 국가산업단지 조성 및 첨단베어링산업 클러스터 구축, 동서횡단철도 조기 착공, 영주사랑 상품권 발행·운영, 전통시장시설 현대화 사업, 경량 알루미늄소재산업 클러스터 조성, 사회적기업 육성 등 일자리 창출 △농업·농촌 분야에 풍기세계인삼엑스포 추진상황, 6차산업 관광지구 조성, 농촌생활기반 확충 및 역량 강화를 위한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등이다.

또 △문화·관광·체육 분야에 소수서원 문화유산 등재, 한국문화테마파크·장수발효 체험마을·부석사 관광지·근대역사문화공간, 스포츠컴플렉스 등 조성, 영주시 생활스포츠센터 신축 △복지·교육 분야에 양질의 아동양육 환경 조성, 생활SOC 영주시립도서관 북카페 건립 △안전·행정 분야에 주차장 확대를 통한 주차난 해소, 소하천정비,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정비, 방범용CCTV설치 및 통합관제센터 운영 등이다.

[신아일보] 영주/강정근 기자

jg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