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광양시, ‘전남도 부패방지 시책평가’ 대상 수상
광양시, ‘전남도 부패방지 시책평가’ 대상 수상
  • 김청수 기자
  • 승인 2018.12.16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시‧군 중 1위…반부패 첨령 시책 인정받아
광양시청 전경. (사진=광양시)
광양시청 전경. (사진=광양시)

전남 광양시는 전남도에서 실시한 2018년 시‧군 부패방지 시책평가 결과 대상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부패 없는 밝고 맑은 청렴전남 실현을 위한 것으로 도내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반부패 추진 노력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평가는 △반부패 의지 및 노력도 △부패방지 시책 활용 △부패방지 성과를 산출해 각 시군별로 4등급으로 나눴다.

시는 이번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받았으며 특히 1등급을 받은 시‧군 중에서도 1위를 차지하는 성과를 거뒀다.

그동안 시는 부서순회 청렴컨설팅, 전 직원 청렴교육 의무이수제, 민관합동 청렴워크숍, 청렴실천 캠페인, 반부패시스템 등을 운영해 왔다.

또 부패취약분야를 대상으로 집중적으로 감찰‧감사를 실시하는 등 다양한 반부패 청렴시책을 추진한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김문수 감사담당관은 “이번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도 최고 청렴도가 유지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반부패 청렴시책을 발굴해 시민에게 신뢰받는 청렴도시라는 명성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2018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결과에서 612개 기관 중 15개 기관에만 주어지는 1등급에 선정됐으며, 광주‧전남 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1등급으로 선정됐다.

cs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