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2018 송파구 자원봉사자 대축제' 개최
'2018 송파구 자원봉사자 대축제' 개최
  • 김두평 기자
  • 승인 2018.12.02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송파구)
(사진=송파구)

서울 송파구는 오는 5일 오후 2시 30분 송파구민회관 3층 대강당에서 ‘2018 송파구 자원봉사자 대축제’를 연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우리 사회 곳곳에서 묵묵하게 봉사를 실천하는 이들을 발굴, 격려하고 이들의 활동을 널리 알리고자 해마다 개최하는 행사이다.

특히 평소 다양한 분야에서 각자의 방식으로 이웃 사랑을 나누고 있는 자원봉사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서로의 이야기를 공유하고 즐거운 축제를 즐기는 시간이다.

올 해 축제는 10대부터 70대 어르신까지 남녀노소를 불분하고 활발한 봉사를 이어가고 있는 자원봉사자와 관내 주요 자원봉사단체 등 660명이 함께할 예정이다.

현장에서는 지역사회를 위해 나눔과 희생을 실천해 온 감동의 주인공들을 선정 시상한다.

우수 자원봉사자(송파구청장상/송파구자원봉사센터회장상)는 봉사활동 시간에 따라 소나무 금‧은‧동으로 구분 시상한다.

올해는 소나무 금상(1만 시간) 2명, 소나무 은상(5000시간) 6명, 소나무 동상(1000시간) 78명 등 총 86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이외에도 송파구 지역 자원봉사 활성화에 기여한 청소년 3명(강동송파교육장상)에 대한 시상도 이어진다.

특히 소나무 금상을 수상하는 김미숙, 김정옥 봉사자는 1만시간이라는 대기록을 세운, 그야말로 우리시대 작은 영웅이라 할 수 있다.

김미숙(문정2동) 봉사자는 동 주민센터 자원봉사 캠프 상담가부터 폐현수막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활동, 재난취약가구 안전 모니터링 활동, 대한적십자사의 구호물품 전달활동 등 다방면에서 활동 중이다.

또 다른 주인공 김정옥(오륜동) 봉사자는 경로당에서 친환경 수세미 뜨개 활동, 한성백제 박물관의 미술관·박물관 관람해설 및 체험실 안내 등 시간과 장소를 가리지 않고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수상에 앞서 김정옥 봉사자는 “봉사를 가서 오히려 위로 받고 힘을 받을 때가 많았다. 앞으로 2만, 3만 시간 동안 날 필요로 하는 곳이라면 어디든 가서 활동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 외에도 이날 축제에서는 잠실3동 주민 밸리댄스팀 공연과 한림예고 무용과 학생 댄스공연, 타로 체험, 폴라로이드 사진촬영 등 참여자들이 함께 즐기고 축하 할 수 있는 부대 행사도 준비 중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이웃을 위해 사랑과 나눔을 실천해 온 모든 분들에게 존경과 감사 인사를 전한다. 구는 봉사자들이 원활한 활동과 자원봉사문화 정착을 위해 다방면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dp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