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문화예술인 한마당축제 안동서 열린다
대한민국 문화예술인 한마당축제 안동서 열린다
  • 강정근 기자
  • 승인 2018.11.27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30일 ‘행복한 우리동네 문예인 만들기’

‘문화가 있는 날 특별기획프로그램’ 공연

경북 안동시는 오는 29일부터 30일까지 ‘2018 문화예술교육축제-행복한 우리 동네 문예인 만들기’와 ‘문화가 있는 날 특별기획프로그램’을 공연한다고 27일 밝혔다.

‘2018 문화예술교육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와 안동시가 공동 주관해 진행한다. 올해 전국 문예회관에서 진행한 다양한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을 발표하는 자리로 생활예술을 누리며, 기량을 닦은 우리 동네 문예인들이 무대 주인공이다.

올해 6회째를 맞는 문화예술교육축제는 전국 23개 문예회관의 25개 팀이 참가해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백조홀과 웅부홀, 갤러리, 국제회의장 등 다양한 장소에서 기량을 펼친다.

연극과 합창, 뮤지컬, 전시 등의 성과발표로 꾸며지며, 심사를 거쳐 우수 프로그램에 대한 시상을 진행한다. 문화예술교육의 사업성과 가치 등을 나누는 성과공유회 시간도 마련한다.

이와 함께 29일 ‘전국단위 문화가 있는 날 특별프로그램’이 웅부홀에서 열린다. 지난해 충북 충추에서 시작해 올해 2회째를 맞는다.

이 공연은 국립합창단과 안동시립합창단, 안동MBC어린이합창단, 안동청춘합창단, 서초교향악단, 안동청소년오케스트라, 하트하트오케스트라가 무대에 오른다. 이들은 클래식과 한국가곡, 민요 등을 선보이고 대규모 하모니를 느낄 수 있는 한국환상곡 연합합창을 마련한다.

특히 발달 장애인으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는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넓혀줄 공연을 통해 관광객들에게 진한 감동을 선사한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관계자는 “전국단위 문화예술축제 유치로 안동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우수한 공연들을 선보이는 자리인 만큼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신아일보] 안동/강정근 기자

jg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