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첨단베어링산업 발전 전략 모색
영주, 첨단베어링산업 발전 전략 모색
  • 강정근 기자
  • 승인 2018.11.15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양재aT센터서 제1차 전문가 기술위원회 개최
(사진=영주시)
(사진=영주시)

경북 영주시는 15일 서울 양재aT센터에서 장욱현 시장과 산업통상자원부, 경북도 관계자, 산학연 전문가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주 첨단베어링산업 클러스터조성 사업을 위한 제1차 전문가 기술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시는 지난 7월부터 국정과제 지역공약인 영주첨단베어링산업 클러스터조성사업의 예비타당성조사 대응을 위한 학술용역을 진행 중이다.

이에 맞춰 베어링 관련 국내 최고의 산.학.연 전문가가 참여하는 기술위원회를 구성해 전체회의를 개최했다.

전문가 기술위원회는 첨단베어링산업 발전을 위한 단계별 추진전략과 세부실행사업의 타당성, 사업추진 우선순위 선정 검토 등을 위해 총괄분과 △기술개발 분과 △산업생태계 구축 분과 등 총 3개의 분과로 구성했다.

또한, 분과별 개별회의 형태로 진행해 총괄분과는 베어링산업 발전을 위한 비전, 목표, 추진전략수립 △기술개발분과는 미래유망산업 트랙 R&D, 주력산업 고부가가치화 트랙 R&D의 도출 △산업생태계 구축분과는 기반장비 구축, 전문인력양성, 사업화 지원 등 기술개발과의 연계방법을 제시한다.

이날 회의는 1세션에서 사업 기획방향 공유, 베어링 기업의 애로와 성장요인을 분석했고, 2세션에서 분과별 별도회의를 거쳐 향후 연구 진행방향을 논의했다.

앞으로 분과별 전문가 기술위원회는 다음달 2~3차 회의, 내년 1월중 4~5차 회의를 개최하고, 2월중 총괄위원회를 개최해 세부과제의 타당성, 사업추진 우선순위 선정 등을 논의한다.

시는 이를 통해 산업부 등과 협의를 거쳐 국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신청한다.

장욱현 시장은 “시는 하이테크베어링 시험평가센터 등 우수한 기반을 바탕으로 베어링산업을 미래 성장동력산업으로 집중 육성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산업부, 경북도, 관련기업들과 긴밀한 협력을 바탕으로 첨단베어링 클러스터가 성공적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영주/강정근 기자

jg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