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동두천시, 327억 원 늘어난 민선7기 첫 추경 편성
동두천시, 327억 원 늘어난 민선7기 첫 추경 편성
  • 김명호 기자
  • 승인 2018.09.21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 시청사 전경(사진=동두천시 제공)
동두천 시청사 전경(사진=동두천시 제공)

동두천시가 총 4757억 원 규모의 민선7기 첫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동두천시의회에 제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두 번째 추경 예산안은 즐거운 변화, 더 좋은 동두천 만들기에 중점을 두고 편성해, 지난 4월에 확정된 제1회 추경예산 4430억원 대비 327억원(7.4%)이 증액됐다.

추경 예산안이 원안대로 의결되면 일반회계는 제1회 추경예산 대비 335억원이 증가한 4016억원, 특별회계는 8억원이 감소한 741억원으로 확정된다.

세입 주요내용으로 일반회계는 지방교부세 68억원, 순세계잉여금 223억원, 조정교부금 10억원 등 335억원이 늘었으며, 특별회계는 국비 확정 내시 변경에 따라 8억원이 줄었다.

이번 추경예산안의 주요사업과 편성액은 △변전소~부처고개간 도로개설 38억원 △소요산IC 연결교량 공사 37억원 △부처고개 위험도로 구조개선 20억원 △경기북부 어린이박물관 주변 편의시설 조성 13억원 △놀자숲 조성 10억원 △동두천시민회관 리모델링 사업 10억원 △봉양IC접속도로 확장공사 3억원 △캠프보산 먹거리 활성화 사업 1억 7천만원 등이다.

동두천시 관계자는 “이번 2회 추경 예산안은 민선7기 첫 번째 추경으로 시민생활과 밀접한 지역 현안사업 등 더 좋은 동두천을 만드는데 중점을 둬 예산안을 편성했다”고 밝혔다.

한편, 동두천시 2회 추경 예산안은 10월 4일 개회하는 제276회 동두천시의회 임시회에서 심의되어 10월 12일 의결될 예정이다.

[신아일보] 동두천/김명호 기자

audgh195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