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진주시지부, 서부경남KTX 조기 착공 염원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진주시지부, 서부경남KTX 조기 착공 염원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8.09.21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비타당성 Hi-pass 100만 서부경남 경제성장 고속철도 놓아야
사진=진주시 제공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경남지역본부 진주시지부(지부장 정갑석, 이하‘공무원노조’)는 서부경남의 미래 먹거리 산업 육성의 디딤돌이 될 서부경남KTX(남부내륙철도)가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 국가재정사업으로 확정되어 조기에 착공되길 염원했다.

공무원노조는 "서부경남KTX 사업이 지난해 대통령 국정과제로 선정되었음에도 예비 타당성 조사결과 경제성이 낮다는 등의 이유로 국토부가 조기 착공을 미루고 있다"며" 이미 KTX호남선, 전라선복선전철, 원주~강릉선은 서부경남KTX보다 경제성이 낮았음에도 국가균형발전이라는 이유로 예비타당성 조사가 면제되어 추진된 바 있다"고 전했다.

또한 "서부경남KTX 조기 착공은 상평공단의 혁신산업단지로의 재편을 통한 진주·사천 항공국가산단 확장, 공공기관 연관 산업 기업 유치 및 정주여건 개선을 통한 진주혁신도시 활성화, 고용·산업위기지역인 거제·통영의 조선 산업 침체 위기 극복, 지리산과 한려해상공원을 잇는 농수산 및 레저 관광자원 개발 등 낙후된 서부경남의 국가균형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조기 착공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공무원노조 관계자는“정부(국토부)는 항공우주·세라믹·바이오 산업 등 미래 신성장동력을 창출하기 위한 새로운 돌파구인 서부경남KTX 조기 착공을 더 이상 미루지 말고 예비타당성 하이패스로 100만 서부경남 경제성장 고속철도를 놓아야 하며, 공무원노조는 서부경남KTX 조기 착공을 위해 지역민과 함께 다양한 방법을 찾아 볼 예정이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