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광진구, ‘광진형 청년내일채움공제’ 사업 운영
광진구, ‘광진형 청년내일채움공제’ 사업 운영
  • 김두평 기자
  • 승인 2018.09.11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정규직으로 채용한 중소기업 등 대상 최대 300만원 지급

‘광진구 청년내일채움공제’는 고용노동부가 기존에 청년내일채움공제를 지원하는 기업에 광진구가 300만원을 추가 지원하는 구 맞춤형 사업이다.

구는 정규직 채용 적격 여부 등을 심사한 후 신청 기업에 대해 청년 1인당 채용 1개월 후 100만원, 3개월 후 200만원을 2회 분할 지급한다.

이를 위해 구는 지난 8월 20일 광진구, 고용노동부 서울동부고용노동지청, 중소기업진흥공단 서울동남부지부와 광진형 청년내일채움공제사업 추진에 따른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참여 기업 모집은 예산 소진 시까지 광진구 청년을 정규직으로 채용한 고용보험 피보험자수 5인 이상의 지역 내 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울동부고용복지플러스센터 취업지원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구는 올해 청년취업을 위해 광진구 무중력 지대 및 일자리지원공간을 개소했으며, 1인(예비)창조기업가를 대상으로 청년도전숙 사업도 추진중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일자리 문제의 심각성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정부시책에 발맞춰 청년 맞춤형 일자리를 지원하기 위해, 청년 일자리 제공 및 지원 사업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앞으로도 청년 일자리 기반 조성 및 고용촉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dp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