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인천 서구, 환경법 위반 사업장 23개소 적발
인천 서구, 환경법 위반 사업장 23개소 적발
  • 박주용 기자
  • 승인 2018.09.04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오염행위 특별단속 결과… 폐쇄 명령 등 행정처분
인천시 서구는 환경법 위반 사업장 23개소를 적발했다. (사진=인천시 서구)
인천시 서구는 환경법 위반 사업장 23개소를 적발했다. (사진=인천시 서구)

인천시 서구는 환경법 위반 사업장 23개소를 적발했다.

구는 폭염·집중호우 등으로 환경오염에 취약한 하절기에 공공수역 등 환경보전을 위해 7~8월을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 기간’으로 정해 환경오염사고 종합상황실을 설치·운영하는 등 환경오염 감시활동을 강화했다고 4일 밝혔다.

구는 유관기관과 비상연락체계를 구축해 사고발생 시 신속히 수습할 수 있는 환경오염사고 종합상황실을 설치·운영했으며, 특히 이 기간에 인천시 등 유관기관과의 유기적 협조체계를 구축해 총 147개소의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에서 구는 배출허용기준을 초과해 오염물질을 배출하거나 미신고 배출시설을 운영하는 등 환경관련 법규를 위반한 23개 사업장을 적발했으며 법규 위반사항에 대하여는 폐쇄 명령 등 행정처분을 했다.

적발된 위반업소의 유형을 보면 배출허용기준초과 7건, 운영일지 미기록 3건, 대기자가측정 미이행 3건, 미신고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 설치·운영 6건, 기타 4건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 추진을 통해 사업장의 환경관리 경각심을 고취하고, 자체적인 예방 활동 강화로 환경오염사고를 예방할 기회가 됐으며, 향후 환경 감시활동을 지속해서 전개해 불법행위 사업장에 대해서는 엄중 처벌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서구/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