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쉐보레, 9월 ‘추석 맞이 세일 페스타’ 시행
쉐보레, 9월 ‘추석 맞이 세일 페스타’ 시행
  • 박주용 기자
  • 승인 2018.09.02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착순 4천대 한정 최대 11% 할인
 

쉐보레는 이달 한 달간 선착순 4000명의 고객에 한해 최대 11%까지 할인을 제공하는 ‘추석맞이 쉐보레 세일 페스타’를 열고 파격적인 할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2일 밝혔다.

스파크는 선착순 2000대 한정 7%(최대 140만원) 할인, 말리부는 900대 한정 11%(최대 430만원) 할인, 트랙스는 700대 한정 8%(최대 270만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임팔라는 150대 한정 최대 11%(최대 520만원), 이쿼녹스는 200대 한정 200만원(최대 250만원), 카마로는 50대 한정 5%(250만원)를 할인한다.

이 밖에 이달 출고되는 트랙스 레드라인 에디션(Red Line Edition) 구입 고객에게는 BOSE 무선 이어폰을 기념품으로 제공한다.

한국지엠 국내영업본부 백범수 전무는 “선착순 할인 프로모션은 주력 판매모델의 구입 매력을 한층 돋보이게 할 것”이라며 “추석 명절에 앞서 파격적인 혜택을 통해 고객 성원에 보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쉐보레는 지난달 개별소비세 인하 방침에 발맞춰 시행했던 ‘7년 이상 노후차 교체지원’ 정책을 ‘5년 이상 노후차 교체지원’으로 확대하며, 스파크와 이쿼녹스에 30만원, 말리부와 트랙스에는 50만원의 추가 할인을 제공한다.

또한, 2013년 이 후 신규 운전면허를 취득한 고객에게는 스파크 구입 시 30만원, 말리부와 트랙스 구입 시 50만원의 추가 할인을 지원하며, 최근 태풍 및 침수 피해 차량을 보유한 고객에게는 추가 100만원을 할인한다.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