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의정부시, 집중호우 피해 최소화…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의정부시, 집중호우 피해 최소화…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 김병남 기자
  • 승인 2018.08.29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펌프장 등 방재시설물·재해취약지 점검
의정부시는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했다. (사진=의정부시)
의정부시는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했다. (사진=의정부시)

경기 의정부시는 지난 28일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했다고 29일 밝혔다.

이틀 동안 의정부지역 누적 강수량은 212mm로 많은 양의 비가 내렸으며 기상청은 30일까지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날 호우주의보(오후 4시40분)가 발효되고 당일(오후 6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해, 안병용 시장과 이성인 부시장은 각 하천의 위험수위를 확인하고 실시간 강우현황 등을 파악하고, 당일 저녁 의정부3동 배수펌프장, 장암동 배수펌프장, 안골유원지 등 방재시설물과 재해취약지역 현장을 점검했다.

또한 오후 7시 호우경보 발표에 따라 전 직원에게 비상2단계 근무를 통보하고 배수펌프장 근무자 42명을 보강했다.

이성인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시간당 40mm 이상의 국지성 폭우로 인해 도로 침수 등 피해신고가 잇따르고 있다”며 “산사태, 저지대 침수 등 위험 지역에 주민들은 대피하고, 외출 자제 등 피해 예방을 위해 각별히 주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향후 피해사항에 대해 신속한 응급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knam0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