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여배우 스캔들' 김부선, 22일 경찰 출석
'여배우 스캔들' 김부선, 22일 경찰 출석
  • 이은지 기자
  • 승인 2018.08.20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호인 없이 홀로 출석…포토라인 설치 동의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여배우 스캔들' 의혹 당사자인 배우 김부선씨가 경찰에 출석한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이 지사 측이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고발한 김씨를 오는 22일 오후 2시 피고발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김씨의 경찰 출석은 이날 오후 김씨가 갑자기 경찰에 출석 통보를 하면서 이뤄진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는 포토라인 설치에 대해서도 동의했으며, 변호인 등 조력인 없이 홀로 출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김씨를 상대로 지금까지 제기된 이 지사와의 스캔들 의혹에 관해 사실관계를 집중적으로 조사할 방침이다.

분당서는 현재 바른미래당이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이재명 지사를 고발한 사건과 '이재명 캠프 가짜뉴스대책단'이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김영환 전 후보와 김씨를 고발한 사건을 병합해 수사 중이다. 

앞서 경찰은 공지영 작가와 방송인 김어준씨, 주진우 기자 등을 참고인 신분으로, 김 전 후보를 피고발인 신분으로 각각 조사한 바 있다.

e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