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 송지효, 운명 셰어 로맨스 본격화...케미 부터 재미까지
'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 송지효, 운명 셰어 로맨스 본격화...케미 부터 재미까지
  • 진용훈 기자
  • 승인 2018.08.14 2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제공
사진=KBS제공

 

14일 방송되는 3, 4회에서는 을순이 절친 기은영 작가(최여진 분)에게 뺏긴 대본 ‘귀, 신의 사랑’으로 필립과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필립과 을순이 범상치 않은 운명으로 엮이기 시작하는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우스꽝스러운 자세로 의자에 끼어있는 필립의 모습이 담겨있다. 덤덤한 표정의 을순과 애처롭게 그를 바라보는 필립의 모습이 큰 웃음을 자아낸다. 우주 최강의 운빨로 무장한 필립에게 계속되는 황당한 사건과 그때마다 등장하는 을순의 관계 역전이 호기심을 자극하며 기대를 높인다.

‘러블리 호러블리’ 제작진은 “3, 4회부터 필립과 을순의 운명 셰어 로맨스가 시작된다. 행운의 흐름이 바뀌기 시작한 두 사람을 중심으로 벌어지는 기묘한 사건들이 참신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라며 “첫 방송부터 호평을 이끌어낸 박시후와 송지효의 기대 이상의 시너지를 제대로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끌어 올렸다.

 


yhj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