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김병준, 정부 향해 쓴소리 "성장이론 없는 진보 문제"
김병준, 정부 향해 쓴소리 "성장이론 없는 진보 문제"
  • 이동희 기자
  • 승인 2018.07.23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2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빨간불 켜진 한국경제, 해법은 없나' 토론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2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빨간불 켜진 한국경제, 해법은 없나' 토론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김병준 자유한국당 혁신 비상대책위원장은 23일 "성장이론 없는 진보주의는 정말 문제가 많다"며 현 정부의 소득경제론을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빨간불 켜진 한국경제, 해법은 없나'를 주제로 열린 토론회에서 "경제가 성장하지 않는 곳에서 어렵고 힘든 사람이 잘 살게 된 적은 없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은 "늘 경제가 어려우면 힘든 사람은 어렵고 힘없는 사람이 더 곤란을 겪는다"며 "그렇기에 소위 진보적 성격을 띈 정당, 정부일수록 '어떻게 하면 경제를 성장시킬 것인가' 하는 정책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고 전했다. 

김 위원장은 우리 국가에 맞는 성장이론을 정부여당에서 발견하기 힘들다고 비판했다.

그는 "현 정부는 소득주도성장이 큰 근간을 이루고 있는데 소득주도성장만 하더라도 우리나라의 상황을 잘 분석해 만든 이론이라기 보다는 국제노동기구(ILO)의 임금주도성장의 한국판이라도 해도 과언이 아니다"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아니나 다를까 곳곳에서 빨간불이 켜지고 있다"며 "상생을 외치면서도 상생 구도는 더 나빠지고 있고, 급변하는 글로벌 분업체계 등에 있어 우리 경제가 적응을 못하는 모습들이 곳곳에서 보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nic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