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현대백화점 간편식 '원테이블', 홍콩 이온백화점 진출
현대백화점 간편식 '원테이블', 홍콩 이온백화점 진출
  • 김견희 기자
  • 승인 2018.06.26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이 한국무역협회와 손잡고 일본 유통사인 이온(AEON)그룹 홍콩법인인 홍콩이온백화유한공사와 식품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이 해외 유통사와 수출 계약을 체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온그룹은 아시아 최대 유통채널로 일본, 중국, 홍콩, 베트남 등 아시아 10여 개국에서 백화점, 슈퍼마켓, 편의점 등을 운영하고 있다.

두 회사는 이번 계약으로 현대백화점 간편식 '원테이블'과 현대 협력사인 디저트 브랜드 '한입원바이트' 상품을 홍콩에 있는 이온백화점 11개 전 점포에서 판매하기로 했다. 

먼저 원테이블의 '화식한우 사골곰국', '오발탄 양볶음밥', 한입원바이트의 초코케이크, 블루베리 치즈케이크 등 17개 품목 1만5000여 개 물량을 판매할 계획이다. 현대백화점은 향후 티라미수(비스테카)와 닭강정(김순례 닭강정) 등도 추가로 판매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내수가 침체한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해외 시장을 개척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K-푸드’ 수출 국가 및 품목 확대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