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CJ프레시웨이, 베트남 내수유통 확대 가속화
CJ프레시웨이, 베트남 내수유통 확대 가속화
  • 김견희 기자
  • 승인 2018.06.20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든게이트와 업무협약....사업영역 호찌민에서 하노이까지 확대
(사진=CJ프레시웨이 제공)
(사진=CJ프레시웨이 제공)

CJ프레시웨이가 베트남 외식기업인 골든게이트와 손잡고 베트남 내수유통 확대에 속도를 낸다.

CJ프레시웨이는 20일 CJ프레시웨이 서울 본사에서 신상엽 CJ프레시웨이 글로벌본부장과 다오 더 빈 (Dao The Vinh) 골든게이트 대표를 비롯한 양 사의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식자재 구매 통합 및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지난 2016년부터 골든게이트와 손잡고 주요 외식업체에 식자재를 공급해온 CJ프레시웨이는 이번 협약을 통해 호찌민에서 하노이까지 사업 진출 지역을 확대하기로 했다.

골든게이트는 베트남 전역에 20개 외식 브랜드와 250여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현지 기업이다.  한식·중식·일식·BBQ 레스토랑 등 다양한 콘셉트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으며 주력 브랜드로는 한국식 고기구이 전문점인 ‘Gogi House’와 ‘K-pub 포차’ 등이 있다. 

CJ프레시웨이는 앞으로 골든게이트에서 취급하는 식자재 규모가 증가함에 따라 주요 품목인 미국·호주산 수입육 공급의 지속적인 확대와 ‘한국 식문화(K-Food Culture)’를 키워드로 한 신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골든게이트와 협약을 통해 기존에 추진해 온 골든게이트 호찌민 시(Ho chi min City) 사업의 효율적인 운영을 위한 식자재 통합 구매는 물론, 수도인 하노이 지역에서도 식자재 유통망을 구축함으로써 베트남 시장에서의 본격적인 내수유통 확대에 속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김견희 기자 pek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