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일주일에 3회 이상 아침 거르면 더 살찐다"
"일주일에 3회 이상 아침 거르면 더 살찐다"
  • 문경림 기자
  • 승인 2018.05.22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주일에 3회 이상 아침 식사를 거르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살이 찐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곽병원 가정의학과 연구팀(박준범, 석교진, 신광현, 장세정)은 2014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참여한 19세 이상 3532명(남 1524명, 여 2008명)을 대상으로 아침 결식이 체중 변화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결과를 22일 발표했다.

우선 연구팀은 주당 아침 식사가 4회 이하인 940명을 아침 결식그룹으로, 5회 이상인 2592명을 정상 대조군으로 나눴다.

이후 각 그룹별 체중 변화를 비교했다. 체중 증가는 1년간 몸무게가 3㎏ 이상이 불어난 경우로 정했다.

그 결과 남성과 여성 모두 아침 결식그룹에서 체중이 불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남성은 아침 결식그룹의 체중 증가 비중이 대조군보다 1.9배 더 높았다. 여성은 1.4배의 차이를 보였다.

이처럼 아침을 거르는 사람의 체중이 증가하는 것은 식욕과 관계된 렙틴(leptin), 그렐린(ghrelin) 등의 호르몬 작용 때문이다.

식욕촉진 호르몬인 그렐린은 식사 1시간 후에 최저치를 보이는데, 금식이나 저단백식이를 하면 그렐린의 분비가 증가해 다음 식사에 더 많은 에너지 섭취를 부른다는 것이다.

또 아침을 거르고 점심 식시만 했을 경우 체중 감소 관련 유전자들의 활동이 억제돼 아침을 먹지 않을 경우 과식을 하지 않아도 체중이 늘어날 수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조영민 서울대병원 내분비내과 교수는 "아침을 잘 안 먹는 사람들은 평소 생활리듬이 규칙적이지 못한 특징이 있다"면서 "이런 습관이 장기화하면 체내 생체시계 조절 메커니즘이 망가져 비만으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균형 잡힌 식생활습관을 가지는 게 바람직하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연구 결과는 대한가정의학회지(Korean Journal of Family Practice) 최근호에 실렸다.

[신아일보] 문경림 기자 rgm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