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부산시,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 실시
부산시,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 실시
  • 김삼태 기자
  • 승인 2018.05.06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는 재난이 발생할 경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8일부터 18일까지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재난대응 역량을 향상시키기 위해 중앙부처와 자치구·군, 유관기관·단체와 합동으로 진행 될 예정이다.

시는 △재난 발생에 따른 비상소집 △지진·화재·유해화학물질 유출·산불 복합재난 대응 △시청사 불시 화재 대피 △다중이용시설 화재 대피 △전국민 지진 대피 △재난취약계층 안전교육과 체험 △재난 발생 시 장비·자재 등을 인근 구·군에 지원하는 재난관리자원 이동 등 재난 대응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상황을 선정해 훈련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시는 오는 16일 전국적으로 실시되는 ‘전국민 지진대피 훈련’이 부산시 전역에서 펼치고 지진 발생때 시민 행동 요령 및 유의 사항 숙지, 지진 옥외 대피소를 확인 등의 훈련을 통해 시민들의 지진 재난 대응능력을 높일 계획이다.

또 17일에는 부산시 중점 훈련으로 ‘지진·화재·유해화학물질 유출·산불 복합재난 훈련’을 신라대학교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다양한 재난이 복합적으로 발생하는 상황을 가정해 훈련하고, 재난 대응의 골든타임 확보 및 드론을 활용한 재난구호물자 전달 등 재난대응역량 점검 및 초동 대처 능력을 향상시키도록 훈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아일보] 부산/김삼태 기자 st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