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북정상회담] 文대통령, 남한 땅 밟은 김정은 맞이… 일정 시작
[남북정상회담] 文대통령, 남한 땅 밟은 김정은 맞이… 일정 시작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4.27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코리아티비 캡쳐)
(사진=코리아티비 캡쳐)

남북 정상이 27일 오전 판문점 군사분계선에서 만나면서 '2018 남북 정상회담' 일정이 본격 시작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30분경 판문점 군사분계선 위에서 남측 지역으로 내려온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반갑게 맞이했다.

판문점 북측지역인 판문각에서 모습을 드러낸 김 위원장은 직접 걸어 군사분계선에 걸쳐있는 군사정전위원회 회의실인 T3, T3 사이로 군사분계선을 넘어 월경했다.

문 대통령은 이 곳에서 기다리다가 김 위원장과 만나 악수를 나누며 반갑게 맞이했다.

북한 최고지도자가 남측 지역을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양 정상은 국군의장대 공식사열 등 공식환영식을 거친 뒤 평화의 집에서 환담하고 오전 10시30분부터 2층 회담장에서 본격적인 정상회담에 돌입한다.

(사진=코리아티비 캡쳐)
(사진=코리아티비 캡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