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4-23 14:58 (월)
국민은행 3년째 공석 상임감사… 허인 은행장 “관여 안 해”
국민은행 3년째 공석 상임감사… 허인 은행장 “관여 안 해”
  • 이혜현 기자
  • 승인 2018.04.16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허인 KB국민은행장이 3년째 공석인 KB국민은행 상임감사 선임에 관여하지 않는다. 

16일 금융권에 따르면 허 행장은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에 관여하지 않고 위원회에서도 사임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허 행장은 “아직 규정 개정은 못 했지만 위원회에서 사임하겠다고 말해둔 상태이며, 상임감사 추천에 전혀 관여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국민은행 상임감사는 2015년 국민은행 주전산기 교체 과정 문제점을 지적해 KB사태를 촉발한 정병기 전 감사가 자진 사퇴한 이후 3년째 공석이다. 

감사는 법인의 회계, 경영상황을 감시·감독하고 내부 비리·부조리를 적발하는 직무감찰 기능으로 맡아 권한이 막강한 자리다. 

이 때문에 국민은행 감사 자리의 장기간 공석은 금융권의 관심사로 부상했다. 

허 행장은 “올해 초까지만 해도 상임감사를 모시려고 애썼지만, 언론의 주목을 받다보니 다들 거절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