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북 정상회담 4월27일 개최 확정"
"남북 정상회담 4월27일 개최 확정"
  • 박영훈 기자
  • 승인 2018.03.29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 고위급회담 보도문채택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남북 정상회담 날짜가 4월 27일로 확정됐다.

통일부 당국자는 남북이 29일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정상회담 준비를 위한 고위급회담을 열고 이런 내용의 공동보도문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남북정상회담은 2000년 6월 김대중 당시 대통령-김정일 국방위원장, 2007년 10월 노무현 당시 대통령-김정일 위원장 간에 열린 데 이어 3번째로, 11년 만이다.

또 남북은 오는 4월4일 판문점에서 정상회담 의전과 경호, 보도 등을 논의하기 위한 실무회담도 개최하기로 했다.

다만 이날 고위급 회담에서 정상회담의 의제에 대해 구체적인 논의가 있었는지는 즉각 확인되지는 않고 있다.

한편, 이날 회의에 우리측에선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북측에선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위원장이 수석대표로 나왔다. 이들은 지난 1월 고위급 회담에도 참여한 바 있다.

우리측 대표로는 천해성 통일부 차관,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 수석이 나섰다. 북측에선 전종수 조평통 부위원장, 김명일 조평통 부장이 대표로 나왔다.

[신아일보] 박영훈 기자 yh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