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손흥민 예상 몸값 1194억원 평가… 3년새 세 배 '껑충'
손흥민 예상 몸값 1194억원 평가… 3년새 세 배 '껑충'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8.03.20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 (사진=AFP/연합뉴스)
손흥민. (사진=AFP/연합뉴스)

소속팀 토트넘과 재계약 협상에 나선 손흥민(26)의 몸값이 1000억원 이상으로 평가됐다.

국제축구연맹(FIFA) 산하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의 리서치 회사인 CIES 옵저버토리는 20일(한국시간) 유럽 5대 리그 이적 시장에 나온 선수들을 대상으로 예상 이적료 등 가치 평가에 따르면, 손흥민의 예상 이적료는 9040만 유로(약 1194억원)다.

손흥민은 지난 2015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으로 이적했다.

그는 당시 계약 기간 5년에 이적료 3000만 유로(약 397억원)에 도장을 찍었는데, 이와 비교하면 손흥민의 몸값이 불과 3년 만에 세 배 이상 뛰었다.

CIES 옵저버토리는 선수화 팀의 기량, 연령, 포지션 등을 종합적으로 집계해 손흥민에 대해 높은 평가를 했다.

그는 한 시즌 21골을 기록하며 아시아 선수 유럽 5대 리그 한 시즌 최다골을 경신했다. 특히 차범근이 1985~86시즌 레버쿠젠에서 기록했던 한국 선수 유럽 무대 시즌 최다골(19골) 기록도 갈아치웠다.

손흥민은 올 시즌에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12골, 잉글랜드 축구협회(FA)컵 대회에서 2골,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4골 등 총 18골을 넣었다.

또 프리미어리그 득점 순위에서도 8위에 이름을 올리며 아시아 선수 최초 EPL 득점 랭킹 '톱10'에 도전하고 있다.

현재 손흥민의 계약 기간은 2년 정도 남아있다. 그러나 토트넘은 팀의 핵심으로 성장한 손흥민을 붙잡기 위해 일찌감치 새로운 조건의 계약서를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CLES 옵저버토리 평가에서 가장 높은 몸값을 기록한 선수는 손흥민의 팀 동료인 토트넘 해리 케인(1억9800만 유로)이, 2위는 FC바르셀로나 리오넬 메시(1억9700만 유로)가 차지했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