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양주시, ‘지방분권개헌 양주회의’ 출범식
양주시, ‘지방분권개헌 양주회의’ 출범식
  • 김명호 기자
  • 승인 2017.12.13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양주시 제공)
(사진=양주시 제공)

경기 양주시는 지방분권개헌 양주회의가 13일 이성호 양주시장, 박길서 시의회의장, 시의원, 참여단체 대표와 시민, 공무원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청 대회의실에서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지방분권개헌 양주회의는 이성호 양주시장이 상임대표, 박길서 시의회의장과 시의원 등 8명이 공동대표, 정성호 국회의원이 고문으로 위촉됐으며 각 지역별 시민사회단체 등 지역 대표로 구성됐다.

지방분권개헌 양주회의 주관으로 개최된 이번 출범식은 지난 10월26일 지방자치의 날 기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발표한 지방분권 로드맵에 발맞춰 지방분권 개헌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공감대를 형성하는 등 자치분권 실현을 촉구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출범식은 개회선언과 지방분권 홍보영상 시청, 추진경과 보고, 인사말씀, 축사, 자치분권 개헌 결의문 낭독과 ‘지방분권 개헌을 촉구한다’ 등의 지방분권 주요 과제를 제창하는 퍼포먼스가 이어졌다.

양주회의는 앞으로 지방분권 개헌을 위한 범시민 서명운동을 전개하는 한편 ‘자치입법권’, ‘자치행정권’, ‘자치재정권’, ‘자치복지권’의 4대 지방자치권을 헌법화 하고 ‘제2국무회의’를 제도화 하도록 촉구할 계획이다.

특히, 실질적인 지방분권이 이뤄질 수 있도록 시민 공감대를 형성하고 지지를 확산시키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지방분권은 중앙부처나 국회에 맡기는 것이 아닌 주민스스로의 요청에 의해 헌법 개정을 요구하고 그 결과로서 주민에게 주권을 되돌려 주는 것”이라며 “오늘 출범식을 계기로 강력한 지방분권을 통해 더 강한 양주시를 만들어 가는 활동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양주시는 지방분권 개헌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양주시 자치분권 촉진 및 지원에 관한 조례’ 제정을 추진하고 지방분권 전문가와 시민대표 등으로 ‘양주시 지방분권협의회’를 구성하여 지방분권 촉진과 지원에 필요한 정책 개발 등의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신아일보] 양주/김명호 기자 audgh195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