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박근혜에 한 번 속았으면 됐지 두 번 속지 마시라"
"박근혜에 한 번 속았으면 됐지 두 번 속지 마시라"
  • 전호정 기자
  • 승인 2017.10.18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전여옥 페이스북 캡처)
(사진=전여옥 페이스북 캡처)

전여옥 전 새누리당 의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 지지자에게 "한 번 속았으면 되었지 두 번 씩 속지 마시라"고 당부했다. 
 
전 전 의원은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처음 당하면 속이는 사람이 나쁘지만, 두 번 속으면 속는 사람이 바보"라며 이같이 밝혔다. 

전 전 의원은 글에서 "박근혜라는 정치인은 참 묘하게도 부모도 남편도 자식도 없는 '상실'과 '동정'의 대상"이라면서 "그러나 지도자는 다르다. 지도자는 보통 사람이 감히 상상할 수 없는 강인함과 용기, 그리고 뛰어난 능력을 가져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그러면서 "정치인은 내 조그만 가게, 혹은 회사 직원을 뽑을 때처럼 무엇보다 '능력'을 가혹하게 따져야 한다"며 "박 전 대통령은 이 나라 보수정치를 그야말로 절멸시켰다"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