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2-12 09:27 (화)
금감원, 서태종 수석부원장·이병삼 부원장보 사표 수리
금감원, 서태종 수석부원장·이병삼 부원장보 사표 수리
  • 이한별 기자
  • 승인 2017.10.12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아일보DB)
(사진=신아일보DB)

감사원의 '채용비리' 의혹 제기로 검찰의 수사를 받고 있는 서태종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과 이병삼 부원장보의 사표가 수리됐다.

12일 금융권에 따르면 지난달 최흥식 금감원장에게 금감원 임원 13명이 일괄 제출한 사표 중 서 수석부원장과 이 부원장보의 사표가 이날 수리됐다. 앞서 김수일 전 부원장의 사표는 수리된 바 있다.

서 전 수석부원장과 이 전 부원장보는 채용비리 혐의를 부인하고 있지만 조직에 주는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국정감사를 앞두고 이들을 먼저 내보낸 것으로 보인다.

최 원장은 이르면 이달 말 임원들에 대한 인사를 단행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