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호날두' 한광성, 진짜 호날두와 한솥밥
'북한 호날두' 한광성, 진짜 호날두와 한솥밥
  • 박선하 기자
  • 승인 2019.09.03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유벤투스 트위터 캡처)
(사진=유벤투스 트위터 캡처)

'북한의 호날두'로 불리는 한광성(21)이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와 한솥밥을 먹게 됐다.

유벤투스는 3일(한국시간) 구단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환영한다"며 한광성의 영입 소식을 공식화 했다.

한광성은 당분간 1군에서 훈련한 뒤 3부 리그격인 세리에C에 속한 23세 이하(U-23) 팀에서 뛸 전망이다.

한광성의 이적료는 500만유로(약 66억원)로 알려졌다.

한광성은 2017년 3월 이탈리아 세리에 A 칼리아리에 입단해 1부 리그에 데뷔했다. 이어 같은 해 8월 세리에 B(2부리그) 페루자로 임대돼, 39경기에 출전해 11골을 기록했다.

sunh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