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칼럼] 시민민주주의를 위한 자치의 토대
[기고칼럼] 시민민주주의를 위한 자치의 토대
  • 신아일보
  • 승인 2019.03.06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효관 전 서울시 혁신기획관
 

집 주변에 꽤 유명한 <느티나무도서관>이 있다. 그 도서관에 갔을 때, “이 곳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더 넓은 세상을 만나고 가슴이 뛰도록” 도서관을 운영하겠다는 글을 본 적이 있다.

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