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차 촛불집회] 야권, 광화문 총집결 '朴대통령 퇴진촉구'
[5차 촛불집회] 야권, 광화문 총집결 '朴대통령 퇴진촉구'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6.11.26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 안민석 의원 등이 12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제3차 ‘박근혜 퇴진! 민중총궐기대회’에 참가하고 있는 모습. (자료사진=신아일보DB)
야권은 26일 서울 광화문에서 열리는 박근혜 대통령 퇴진 촉구 5차 대규모 촛불집회에 총집결한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오후 3시 청계광장에서 자체적으로 '박 대통령 퇴진 결의대회'를 연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추미애 대표와 우상호 원내대표 등 지도부를 포함해 소속 의원, 전국지역위원회, 광역 시·도의원, 당원, 당직자들이 모두 참여한다.

국민의당도 1시간 뒤 같은 장소에서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박 대통령 퇴진 당원 보고대회'를 진행한다.

정의당은 오전 11시 광화문에서 심상정 상임대표와 노회찬 원내대표가 참석해 전국위원회를 개최했으며 오후에는 세종문화회관 계단 앞에서 '대통령 퇴진을 위한 정의당 이동당사' 출정식을 개최힌다.

야3당은 자체 행사 후 오후 6시 광화문광장 촛불집회에 합류한다.

야권 대선주자도 각자 개인일정 소화 뒤 촛불집회에 합류한다.

문재인 민주당 전 대표는 민주당 결의대회 참석 후 광화문에서 촛불을 든다.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는 오후에 열리는 당원대회와 촛불집회에 참석한다. 이후 청계광장에서 서명운동과 현장간담회를 진행한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민주당 행사와 촛불집회뿐만 아니라 SNS 생중계 프로그램, 만민공동회, 집회 안전상황 점검 등 서울시청 차원의 행사에도 참석한다는 계획이다.

안희정 충남지사는 민주당 행사 참석 후 촛불집회에 합류한다.

이재명 성남시장과 민주당 김부겸 의원은 각각 광양·순천과 대구에서 촛불집회에 참석한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