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기능경기대회 열전 돌입
경북도 기능경기대회 열전 돌입
  • 김상현·이승호 기자
  • 승인 2014.04.10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6개 직종 570명 참가, 경주·안동 등 5곳서 개최

[신아일보=김상현·이승호 기자] 경북도는 지난 9일 구미에서 '2014년 경상북도 기능경기대회' 개회식을 갖고 6일간의 열전에 들어갔다.

이날 금오공고에서 열린 개회식에는 이인선 경상북도 정무부지사를 비롯해 최종원 구미부시장, 경북도내에 소재한 마이스터고 및 전문계고등학교 교장 등 내빈과 참가선수, 학부모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대회에는 기계설계·자동차정비 등 46개 직종에서 학생 및 일반인 선수 570명이 참가하고, 경기 종목별로 구미를 비롯해 경주·안동·상주·청송지역에서 분산 개최된다.

특히, 청송에 있는 경북직업훈련교도소에서는 재소자 21명이 출전해 미장과 타일 분야의 기량을 겨룬다.

이 대회에서 입상한 선수들에게는 오는 10월 경기도에서 개최되는 제49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에 도를 대표해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지고, 해당 직종의 기능사 자격과 산업기사 응시자격도 부여 받는다.

매년 이 대회를 개최해 유망한 기능인을 발굴해 왔으며, 입상자에게는 산업 현장의 경험이 많은 기술자들의 맞춤식 실기지도를 통해 숙련기술자로 성장도록 발전경로를 제공해 왔다. (경상북도기능경기대회 : 1966년부터 매년 개최. 14세 이상이면 누구나 출전 가능, 입상자는 전국대회 출전 자격 부여)

대회 기간 중에는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Young skill 올림피아드'를 열어 청소년들에게 체험을 통한 올바른 직업관을 교육한다. 이와 함께 지역의 다문화 가정의 어린이들이 참가하는 탈 만들기를 비롯해 과거 기능경기대회에서 입상한 숙련기술자들의 작품도 전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