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서울시립대 의과대학 설립 본격 추진
서울시의회, 서울시립대 의과대학 설립 본격 추진
  • 김용만 기자
  • 승인 2014.04.10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인호 의원 "서울시립대학교 의과대학 설립해 공공의료서비스 질 높여야 한다"

[신아일보=서울/김용만 기자] 서울시립대학교에 의과대학을 설립해 공공의료서비스의 질을 높여야 한다는 주장이 서울시의회에서 제기됐다.

서울시의회 김인호 의원(재정경제위원장)은 이러한 내용을 담은 ‘서울시립대학교 의과대학 설립 촉구 건의안’을 지난 8일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이번 건의안의 제안 배경으로 김 의원은 고급화와 대형화로 무장한 영리병원들로 인해 소득계층간 의료서비스의 양극화가 심화되고 있는 상황에 주목했다.

의료취약계층의 의료비 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에서 ‘차별 없는 건강한 삶’을 위한 공공의료서비스 질 강화의 필요성이 절실히 요구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김 의원은 공공의료의 핵심과제인 양질의 공공의료 인력을 양성하고, 시립병원과 연계된 맞춤형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의료의 질을 높이기 위해 “서울시립대학교 의과대학 설립 추진을 건의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 건의안이 서울시의회 본회의를 통과하게 되면 국회의장, 보건복지부장관, 교육부장관, 국토교통부장관, 서울특별시장, 서울시립대학교총장에게 이송될 예정이며, 서울시립대학교에 의과대학 설립 추진에 한층 탄력을 받을 전망으로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