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친환경 수소 통근버스 달린다
평택시, 친환경 수소 통근버스 달린다
  • 임덕철 기자
  • 승인 2024.05.22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수소 통근버스 첫 도입
(사진=평택시)
(사진=평택시)

평택시가 22일 삼성전자 수소 통근버스 출고식을 개최했다. 

이날 출고식에는 정장선 평택시장, 황하섭 삼성전자 평택단지장, 소유섭 SK E&S 부사장, 이태수 현대차 본부장, 삼성전자 통근 운수사 대표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출고식을 통해 본격 운영에 들어간 수소 통근버스는 총 2대이며, 삼성전자는 직원 만족도 및 운영 편의성 등을 종합 검토해 향후 수소 통근버스를 단계별로 전면 확대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통근버스가 점차 친환경 수소 버스로 전환되면 온실가스 배출량이 일반 내연기관 버스를 운행할 때보다 41% 감소하는 효과가 있어 대기환경 개선과 국가 온실가스 감축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평택시는 상용차 중심으로 수소모빌리티 특구를 조성하고 있으며, 이미 지금까지 주요 교통·물류 거점 6개소에 수소 충전 기반 시설을 구축하여 수소차 보급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현재 평택시에는 시내버스 20대, 승용차 1천여 대가 수소에너지로 운행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국내 최초로 민간 상용 수소 트럭을 출고한 바 있다.

또한 올해 안에 평택지제역 인근에 액화수소 충전소가 완공될 예정이라 평택시의 수소 생태계는 더욱 강화될 전망이다.

정장선 시장은 “삼성전자의 수소 통근버스 도입은 평택시의 지속 가능한 친환경 교통 체계 구축을 위한 중요한 이정표”라며 “앞으로도 국내 기업들이 기후변화 대응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수소에너지 전환 노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전했다.

[신아일보] 평택/임덕철 기자

kdc9490@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