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춘천숲체원,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나눔의 숲 캠프’ 운영
국립춘천숲체원,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나눔의 숲 캠프’ 운영
  • 조덕경 기자
  • 승인 2024.04.20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남태헌) 국립춘천숲체원은 제 44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숲체험 캠프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국립춘천숲체원은 제44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숲체험 캠프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국립춘천숲체원은 제44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숲체험 캠프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국립춘천숲체원은 개원 이후 매년 장애인을 위한 '나눔숲 캠프'를 통해 지적·지체 장애인에게 맞는 수준별 프로그램과 시각 장애인을 위한 오디어 숲 해설 등 장애 유형별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해오고 있다.

올해는 특히 '함께하는 길, 평등으로 향하는 길'이라는 제44회 장애인의 날 슬로건에 맞추어 장애인과 함께 부모, 형제자매, 사회복지사, 특수교사, 돌봄 종사자의 스트레스 회복을 돕는 산림치유 프로그램도 함께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원내에서 휠체어를 타고 산림레포츠 활동을 체험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배려숲과 더불어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 안전하게 숲을 즐길 수 있는 무장애 나눔 숲길을 1.0km를 추가로 조성할 예정이다.

국립춘천숲체원 이동수 원장은 "국립춘천숲체원이 야외활동 기회가 부족한 장애인에게 숲 활동을 제공하여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공간이 되도록 하겠다"라며 "앞으로도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으로 더 많은 국민께 행복과 건강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조덕경 기자

jogi444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