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시, IoT기반 농작업 안전 365 시범마을 육성
춘천시, IoT기반 농작업 안전 365 시범마을 육성
  • 조덕경 기자
  • 승인 2024.04.16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현장에 안전재해예방 기술 보급, 관내 농촌마을 1개소 지원
춘천시는 IoT기반 농작업 안전 365 시범마을 육성 사업을 통해 안전사고 발생률이 높은 농촌마을 1개소에 5천만원을 지원하여 안전재해예방 기술의 농업현장 보급 및 확산을 도모한다
춘천시는 IoT기반 농작업 안전 365 시범마을 육성 사업을 통해 안전사고 발생률이 높은 농촌마을 1개소에 5천만원을 지원하여 안전재해예방 기술의 농업현장 보급 및 확산을 도모한다

춘천시는 IoT기반 농작업 안전 365 시범마을 육성 사업을 통해 안전사고 발생률이 높은 농촌마을 1개소에 5천만원을 지원하여 안전재해예방 기술의 농업현장 보급 및 확산을 도모한다고 16일 밝혔다.

관내 농촌마을 대상 사업 공모를 통해 사업대상 1개소를 선정하였으며, 선정된 마을은 농기계 사고 예방 및 안전관리를 위한 교통안전 표지판, 농기계 사고감지 정보전달 단말기 설치와 안전보호구·장비 보급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춘천시는 지난해부터 ‘농업인 안전 365 캠페인’을 통해 농업인 대상 안전교육을 편성 운영하였으며, 결의대회 등 농작업 위험요인에 대한 안전 수칙 실천 운동을 전개하였다.

김신 농업정책과장은 “해당 사업을 통해 안전하고 건강한 농업·농촌이 정립되길 바라며, 농업현장에서 안전재해 발생률이 낮아질 수 있도록 농기계 사고 예방 기술 보급과 농업인 안전실천 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춘천시는 2015년부터 작목반 및 단체 등 8개소에 농작업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련 사업을 지원했다.

[신아일보] 조덕경 기자

jogi444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