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알츠하이머 치료제 '디만틴정 20㎎' 허가 획득
현대약품, 알츠하이머 치료제 '디만틴정 20㎎' 허가 획득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2.10.31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1회 투여, 복약 순응도 상승 기대
현대약품 CI
현대약품 CI

현대약품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제 ‘디만틴정 20㎎’의 의약품 제조 판매 품목허가를 승인받았다고 31일 밝혔다.

‘디만틴정 20㎎’은 현재 알츠하이머형 치매환자에게 널리 사용되고 있는 메만틴염산염을 유효성분으로 함유한 치매 치료제다.

현대약품은 현재 ‘디만틴정 5㎎’과 ‘디만틴정 10㎎’를 판매하고 있다.

기존 ‘디만틴정 10㎎’은 용량 기준 1일 2회 경구 투여해야 했다. 하지만 이번에 허가를 획득한 ‘디만틴정 20㎎’이 출시되면 1일 1회 투여로 동일 효과를 얻을 수 있어 환자의 복약 순응도가 높아질 전망이다.

현대약품 관계자는 “새롭게 발매하는 ‘디만틴정 20㎎’은 복약 시간과 횟수 등을 기억해야 하는 환자의 부담감을 줄여준다”며 “특히 오투약 가능성을 감소시키는 역할을 해 알츠하이머병을 앓고 있는 환자와 보호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