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장애아동 가족과 가을맞이 여행
효성, 장애아동 가족과 가을맞이 여행
  • 최지원 기자
  • 승인 2022.09.26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3년부터 10년째 푸르메재단과 장애아동 지원
효성 관계자들과 장애아동·청소년 가족들이 ‘2022년 효성一푸르메재단과 함께하는 가을 여행’을 진행하고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효성]
효성 관계자들과 장애아동·청소년 가족들이 ‘2022년 효성-푸르메재단과 함께하는 가을 여행’을 진행하고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효성]

효성은 최근 경기도 일대에서 장애아동·청소년 가족들과 ‘2022년 효성-푸르메재단과 함께하는 가을 여행’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2022년 효성-푸르메재단과 함께하는 가을 여행’은 효성이 푸르메재단과 같이 하는 장애 아동·청소년 재활 치료 프로그램이다. 이번 여행에는 효성 임직원 열 가족과 장애 아동·청소년 아홉 가족, 총 51명이 참여했다. 효성 임직원 가족과 장애 아동·청소년 가족은 한 가정씩 짝을 이뤄 2박3일 간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다.

첫 날인 23일에는 경기도 가평에 위치한 남이섬에서 대나무숲, 가을동화 명소 등을 관람하고 가족 사이의 대화와 소통을 독려하는 레크리에이션 시간을 가졌다. 이튿날에는 양평에 있는 보릿고개마을을 찾아 순두부 만들기와 인절미 떡메치기, 송어 잡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을 진행했다. 마지막 날인 25일에는 경기 광주시에 위치한 율봄식물원에서 토마토 고추장 만들기와 동물 먹이 주기 체험을 하고 식물원 내부를 관람했다.

효성은 2013년부터 10년째 푸르메재단과 함께 장애아동과 가족을 위한 의료재활 지원기금을 후원해 왔다. 또한 장애 아동 돌봄으로 인해 상대적으로 소외되기 쉬운 장애아동의 비장애 형제자매들을 위한 심리치료와 교육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가족 여행에 참여한 한 장애 아동의 어머니는 “아이가 장애가 있어 가족 모두 함께 여행을 떠나는 게 쉽지 않았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다른 가족과 함께 편하게 여행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여행에 참여한 효성 임직원은 “장애가 있는 친구와 함께 더불어 사는 삶, 배려하는 삶을 배울 수 있었을 뿐 아니라 서로 교감하고 즐거운 추억을 쌓았던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fro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