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원 장동하, 경영 최종시험대…'여행이지' 확장, 승부수 던졌다
교원 장동하, 경영 최종시험대…'여행이지' 확장, 승부수 던졌다
  • 윤경진 기자
  • 승인 2022.07.19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원투어, 그룹서 가장 많은 투자…"추가 M&A‧협업" 예고
여행시장 점유 14%, 톱3 도약…'교육‧생활문화' 연계 확대
여행이지 간담회에서 비전을 발표하고 있는 장동하 교원투어 대표이사.[사진=신아일보DB]
여행이지 간담회에서 비전을 발표하고 있는 장동하 교원투어 대표이사.[사진=윤경진 기자]

장동하 교원그룹 조정기획실장이자 교원투어 대표가 그룹의 경영권 승계를 앞두고 여행사업으로 경영능력 최종시험대에 오른다. 

장평순 교원그룹 회장의 장남인 장 대표는 19일 서울 종로구 관철동 교원 챌린지홀에서 열린 '2022 여행이지 성장 비전 간담회'에서 직접 미래 방향성과 목표를 제시했다. 후계자로서 신사업을 통한 승부수를 던진 것으로 분석된다.

장 대표는 "현재 교원그룹에서 가장 많은 투자가 이뤄지는 곳이 여행사업"이라며 "올해를 새로운 도약의 원년으로 삼고 국내 시장점유율 14% 이상의 톱3 종합여행사로 도약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여행이지는 지난 5월 출범한 교원투어 마스터 브랜드다. '그래, 이게 바로 여행이지'라는 브랜드 슬로건 아래 고객별 라이프스타일과 여행 취향을 고려한 여행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간담회에서 장 대표는 여행이지 브랜드 공식 출범과 함께 여행문화사업 확장을 선언하며 국내 톱3 종합여행사로 도약하기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장 대표는 목표 달성을 위해 주요 전략을 △상품 △채널 △서비스로 세분화하고 전 영역에서 도전과 혁신을 이어나갈 방침이다. 넥스트 패키지는 세대별 여행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여행 상품으로 주 고객층인 40~50대 중장년층을 넘어 MZ세대와 액티브 시니어로 고객층을 확장해 나간다.

넥스트 패키지 상품은 고객별 여행 목적과 라이프 씬에 알맞게 구성했다. 패키지 상품을 주로 이용하며 자녀 교육에 관심이 높은 4050세대 고객층에게는 여행과 교육을 결합한 해외 체험학습 패키지 상품을 선보인다. 색다른 여행을 추구하는 MZ세대 취향을 고려해 액티비티, 음식, 쇼핑 등 테마를 강조한 ‘MZ픽(MZ PICK)’ 상품 라인업을 강화한다. 또한, 시니어 전문 여행 브랜드 '여행다움'을 통해 취미와 배움 등을 포함한 프리미엄 해외 패키지 상품을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채널 전략으로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각각 활용하는 투트랙 전략을 펼친다. 온라인 채널을 주로 이용하는 MZ세대가 홈페이지에서 취향에 알맞게 여행상품을 선별할 수 있도록 12개의 상품을 추천해주는 큐레이션 기능을 도입했다.

여행이지의 오프라인 채널은 △전문 판매점 △제휴 및 일반대리점 △대형마트(홈플러스) 입점 전문 판매점으로 나눠지며 올해 말까지 전문 판매점 50개 구축을 목표로 한다. 또 60대 이상의 액티브 시니어 대상 커뮤니티를 운영해 대면 소통을 통한 브랜드 친밀도를 강화할 예정이다.  

여행이지는 실시간 상품 만족도 평가 및 적용 시스템을 도입할 계획이다. 여행 중간에 고객 만족도와 개선점을 확인하고 여행 일정이 끝나기 전에 즉각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한다. 

여행이지는 교원그룹 그룹사를 포괄하는 멤버십 서비스를 준비한다. 멤버십 서비스는 소정의 연회비를 받는 유상 형태로 구상하고 있으며 △권역별 여행상품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쿠폰북 △교원그룹 계열사 상품 및 서비스 할인 △교원그룹의 다양한 제휴사 할인 혜택 등으로 구성된다. 

이외에도 여행이지는 교원그룹의 대표 상조 서비스인 ‘교원라이프’와 대리점 연계 상품을 선보인다. 앞으로 교육 및 생활문화 사업과 연계된 특화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다양한 고객 수요에 대응할 계획이다.

교원 딥체인지 스타트업 프라이즈와 연계해 유망한 스타트업을 발굴해 그들과 협업하고 기술을 제휴함으로써 여행 사업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한다. 지난 3월 교원 딥체인지 스타트업 프라이즈에서 혁신기업으로 선정된 AI 기반 여행일정 추천 스타트업 마이로와 업무협약을 맺고 빅데이터 기반의 신규 서비스 공동 상품을 개발할 계획이다.

장 대표는 "여행이지는 교원그룹이 주는 신뢰도와 새로운 여행 경험, 가격 경쟁력을 통해 중장년층부터 MZ세대까지 전 연령을 아우르는 여행사가 될 것"이라며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추가적인 M&A(인수합병)와 투자, 협업의 가능성도 열려있다"고 말했다.

you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